인공지능 음반 레이블 A.I.M 출범…내달 27일 쇼케이스

March 1, 2018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연합뉴스

 

서울=연합뉴스) 박수윤 기자 = 인공지능이 작사·작곡하는 콘셉트의 음반 레이블이 출범한다.

음반제작사 엔터아츠는 영국의 음악 스타트업 주크덱(Jukedeck)과 손잡고 인공지능 음반 레이블 A.I.M을 만들었다고 17일 밝혔다.

 

주크덱은 인공지능을 활용해 100만곡 이상을 작곡, '작곡가에게 로열티를 줄 필요가 없는 음악'을 만드는 회사다.

A.I.M은 인공지능이 작곡한 음악을 사람 작사가·작곡가가 다듬은 뒤 K팝 가수가 부르는 모델을 선보일 예정이다. 회사명은 'A.I'(인공지능)와 'Mankind'(인류)의 앞글자를 딴 것이다.

 

엔터아츠의 박찬재 대표와 주크덱 공동 창업자 패트릭 스탑스는 "앞으로 음반, 게임, 드라마, 영화, 광고에 인공지능 음악을 활용함은 물론 창의적인 노력을 통해 다양한 플랫폼을 창조할 것"이라고 말했다.

A.I.M은 다음 달 27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쇼케이스를 열고 노래 제작 과정과 신곡을 공개한다.

clap@yna.co.kr

 

 

<저작권자(c) 연합뉴스, 무단 전재-재배포 금지>2018/01/17 11:12 송고

 

Please reload

+ Seoul Studio

   MADDOG SOUND LAB

   서울시 강남구 역삼동 

    707-9

+ Bundang Studio

   MOFL

   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구미동

   126-1 B1

 Copyright©2019 Enterarts Inc. All rights reserved.

  • Grey Facebook Icon
  • Grey Instagram Icon
  • Grey YouTube Icon